...
Saturday, June 8, 2024

“2023 성탄 심포니 오케스트라 콘서트”

인기 칼럼

한미수교 70주년 기념 연주회

지난 3일 오후 4시, 페더럴웨이 아트 이벤트 센터에서 워싱톤주 페더럴웨이 청소년 심포니 오케스트라(FWYSO) 주관 한미 수교 70주년 기념 2023 성탄 콘서트가 성황리에 열렸다.

▲워싱톤주 페더럴웨이 청소년 심포니 오케스트라(FWYSO) 주관 한미수교 70주년 기념 연주회가 성황리에 열리고 있다.

이번 연주회는 페더럴웨이 예술국과 시애틀 총영사관 후원으로 진행됐다.

연주회에 앞서, 본 연주회 설립자요 주관자인 홍 리차드 목사(Dr. Richard Hong)는 개회사를 통해 “올해는 한미 수교 70주를 맞는 의미있는 해”라면서 “한미청소년들이 한국과 미국의 국가적 우호와 민족간 화합을 위한 의미있는 연주회가 열리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이번 연주회는 한국 국민과 미국인들이 함께하는 연주회로 상호 국가간의 우정을 함께 나누는 귀한 행사였다.

특별히, 이번 콘서트 첫 연주는 ‘아름다운 나라’와 ‘아리랑’ 연주 외 6곡의 오케스트라 협연을 통해 관중으로부터 큰 박수와 찬사를 받았다.

이를 기획한 홍 사라(Sara Hong) 사모는 타주에 거주하는 국악 무용수들을 초청하는 열성을 보이며 멋진 무대를 연출했다.

▲한미수교 70주년 기념 성탄 심포니 오케스트라 콘서트가 진행되고 있다.

홍 리차드 목사에 의해 2006년도에 설립된 FWYSO는 해를 거듭할수록 지역 주민들에게 호응을 받고 있으며, 협연하는 청소년들의 건전한 삶과 미래의 자기 발전에 큰 영향을 주고 있다. 올 한해 동안 3월, 6월, 12월 등 세 차례 공연을 하기도 했다.

오케스트라 단장 홍 리차드 목사는 “올해는  한미동맹 70주년을 기념해 경북 포항 생활 음악회 초청으로 지난 7월 16-26일 까지 한국 포항, 울릉도 순회 공연,  평화 음악회 초청 공연, 재미 청소년 음악 공연 등을 가져왔다”며 “지역의 주류 지도자들과 모든 세대들이 함께하며 한미인들의 화합을 도모하는 기회를 가질 수 있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또한 홍 목사는 “매년 3회의 정기 공연과 지역 봉사 공연을 통해 청소년 지도자들이 음악을 통한 문화 이해와 창달이라는 목표를 위해 나아갈 수 있도록 할 것”이라는 비전을 제시했다.

정바울 객원기자

- Advertisement -spot_img

관련 아티클

spot_img

최신 뉴스

Seraphinite AcceleratorBannerText_Seraphinite Accelerator
Turns on site high speed to be attractive for people and search engin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