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February 29, 2024

오픈도어, 2024 워치 리스트…“ 2023년 전 세계 기독교 박해 급증”

인기 칼럼

2023년 전 세계 기독교 박해 7배 증가
북한, 가장 박해받는 나라 1위에 올라

국제 기독교 박해 감시 단체 오픈도어는 최근의 연례 보고서를 통해, 세계 도처에서 기독교인과 예배처에 대한 폭력이 급증하고 있으며, 지난해 5,000여 명의 기독교인이 신앙을 이유로 살해당했다고 경고했다.

오픈도어는 현재 세계 60여 개국의 기독교 박해 상황을 감시하며 그곳의 기독교인과 교회를 지원하고 있다.

오픈도어는 매 연초, 기독교 박해에 관한 세계 최악의 50개국의 동향과 순위를 기록한 ‘워치 리스트’를 발표하고 있다.

17일 발표된 ‘2024 워치 리스트’에 따르면, 2023년 하루 평균 최소 13명의 기독교인이 신앙 때문에 살해당했으며, 지난해 9월 30일에 종료된 ‘2024 워치 리스트’ 연례 보고 기간 동안에는  4,998명의 기독교인이 살해당한 것으로 조사됐다.

같은 기간, 전 세계에서 최소 14,766개의 교회와 기독교 시설이 공격받았고, 교회와 기독교인이 운영하는 학교, 병원, 묘지에 대한 공격이 7배 증가했다고 보고했다.

이에 오픈도어는 3억 6,500만 명(7명 중 1명) 이상의 기독교인이 신앙 때문에 심한 박해를 받고 있다며 안타까워했다.

미국 오픈도어 CEO 라이언 브라운은 크리스천포스트(CP)와의 인터뷰에서,  “기독교인에 대한 폭력이 증가하는 이유 중 하나는 가해자들이 폭력이 가져올 영향에 대한 두려움이 없기 때문”이라며 “국가마다 상황이 다를 수 있겠지만, 세계 각국 정부가 이미 시행 중인 법률을 포함해 기독교인을 보호할 대책을 강구할 것”을 촉구했다.

이어 브라운은 “우리는 전 세계의 형제자매들이 급증하고 있는 폭력 속에서도 하나님의 나라가 그곳에 있음을 인식하고 있는 것을 목격한다”며 “그들이 그리스도를 추구하고 그분을 받아들이는 것이 견뎌야 할 폭력이나 박해보다 더 가치 있는 일이라고 생각한다는 것이 감동”일 뿐이라고 말했다.

올해도 북한은 기독교가 가장 박해받는 나라 1위에 올랐다.

오픈도어는 북한에서 기독교인이 된다는 것은, 정치범과 같이 노동수용소로 끌려가거나 그 자리에서 살해되기 때문에 사실상 사형선고를 받는 것과 같다고 말한다.

오픈도어는 사하라 사막 이남 국가들의 기독교에 대한 폭력도 강조했는데, 이 지역의 26개국이 ‘높음’ 이상의 박해 수준을 기록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높음’ 이상의 점수를 받은 사하라 이남 26개국 중 15개국은 폭력 하위 범주에서 ‘매우 높음’ 등급을 받았다. 이중 18개국에서 지난해 9월 30일에 종료된 ‘2024 워치 리스트’ 기간 동안 최소 4,606명의 기독교인이 신앙 때문에 살해당한 것으로 나타났다.

3위를 차지한 나이지리아에서는 종교적 이유에 의한 살인이 10건 중 9건으로, 워치 리스트에서 가장 높은 순위를 기록했다. 오픈도어는 이곳은 정확한 데이터 확보가 어려운 분쟁 지역으로 살해 건수는 더 많을 것으로 내다봤다.

뿐만 아니라 나이지리아에서는 보코하람이나 서아프리카 이슬람국가로부터 온 급진 단체들이 불특정 기독교인을 표적삼아 공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오픈도어는 또한 파라 말람 평화 재단의 보고서를 인용해 고원 지대의 기독교 공동체에 대한 연쇄 공격으로 기독교인 315명과 무슬림 31명이 사망했다고 밝혔다.

오픈도어는 교회가 공격받을 가능성이 가장 높은 10개국 중 하나로 꼽힌 중국(19위)의 기독교인 처우 문제도 다뤘다.

‘2024 워치 리스트’에 따르면 중국에서는 10,000개의 교회가 폐쇄되거나 공격을 받았다. 가장 많은 수의 교회가 문을 닫은 곳은 중국의 소위 ‘가정 교회’였다.

브라운은 “박해받는 기독교인들을 보호할 수 있는 한 가지 방법으로 미국 정부가 세계 무대에서 종교의 자유 보호를 확대하고자 하는 국가들에게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것”이라고 제안하며 그러나 “정치보다 더 중요한 것은 기도의 힘이다. 교회는 기도를 통해 형제자매들을 지원할 수 있는 엄청난 기회를 가지고 있다. 전 세계 사람들이 자신들이 잊혀지지 않았을뿐만 아니라 혼자가 아니라는 사실, 그리고 기도로 그들을 일으켜 세우는 형제자매들이 있다는 사실을 아는 것만으로도 큰 용기를 얻고 있다는 소식은 매우 감동적”이다며 중보기도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자세한 내용은 오픈도어 홈페이지(www.opendoors.org/en-US/persecution/countries/)를 참조하면 된다.

이데이빗 기자

▲오픈도어 ‘2024 워치 리스트’ ©오픈도어 홈페이지

 

 

- Advertisement -spot_img

관련 아티클

spot_img

최신 뉴스